금오공대, ‘정치적 중립’ 입장 밝혀
금오공대, ‘정치적 중립’ 입장 밝혀
  • 이승호 기자
  • 승인 2020.03.25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대 총선 관련 특정 정당 지지 없다. 연구와 교육 통해 지역사회 기여에 집중할 것”
금오공대 전경(사진=금오공대)
금오공대 전경(사진=금오공대)

경북 금오공과대학교는 4.15 총선에 출마하는 김영식 전 총장(미래통합당 구미을)과 관련, “정치적 중립 입장을 견지할 것”이라고 25일 밝혔다.

특히 금오공대는 최근 금오공대 총동창회 등이 특정 정당을 지지했다는 오해의 여지가 있는 언론 보도와 관련, “국립대학으로서 정파적 특수이익과 결탁해 공평성을 상실하거나 정쟁에 개입하지 않는 ‘정치적 중립’을 지키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정인희 금오공대 기획협력처장은 “대학 유관단체는 정치적 의견을 공식적으로 밝힌 적이 없다. 이와 관련 금오공대와 결부될 수 있는 오해를 미리 방지하고자 한다”면서 “국립대학교인 금오공대는 헌법 제31조 제4항에 의한 교육의 정치적 중립 입장을 견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정 기획협력처장은 “현재 우리 대학은 코로나19에 대처, 학생과 교수, 직원의 건강을 최우선에 두고 비대면 온라인 강의와 금오콜센터 등을 운영하며 대학의 교육환경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대학 본연의 임무인 연구와 교육, 산학협력 등을 통해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대학이 되는 것에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이승호 기자

lsh6036@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