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척시, ‘간편형 차광재배장치’ 특허 등록
삼척시, ‘간편형 차광재배장치’ 특허 등록
  • 이중성 기자
  • 승인 2020.03.24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 삼척시가 작물의 연화재배를 간편하게 할 수 있고 재사용이 가능한 ‘연화재배용 차광장치’로 지난 1월 발명 특허를 취득했다고 24일 밝혔다.

삼척시는 농업인의 요구에 적합한 다양한 기술 개발을 추진하고 있는데, 특히 지난해에는 관내 아스파라거스 재배농가의 요구사항을 수렴해 국내생산이 적고 단가가 비교적 높은 화이트 아스파라거스 간편 생산기술에 착수했다.

연화재배란 햇빛을 차단하여 엽록소의 생성을 억제해 작물을 흰색으로 만드는 방법으로 조직이 연하며 부드럽고, 식감 및 풍미가 좋아 아스파라거스, 파, 두릅 등 많은 작물의 재배에 활용되고 있는 재배방법이다.

하지만 기존에는 연화재배를 위한 차광시설을 별도로 설치하거나, 흙을 높게 쌓아 올려야 하는 등 관리가 어렵고 많은 노동력과 비용이 소요되는 문제점이 있었다.

삼척시가 이번에 특허 등록한 ‘작물연화재배용 차광장치(특허10-2064401호)’는 튜브 형태의 탈부착 방식으로 사용이 간편하고, 재사용이 가능하다.

또 차광상태에서도 내부의 작물 크기를 예측할 수 있는 장점을 지니고 있어 기존 연화재배의 문제점을 해결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삼척시 관계자는 “현재 시제품 제작과 작물시험을 추진 중 이며, 앞으로 아스파라거스 재배농가를 대상으로 현장 실용화를 위한 시험재배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신아일보] 삼척/이중성 기자


lee119c@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