랄라블라, 요기요 통해 화장품 배달 서비스 시작
랄라블라, 요기요 통해 화장품 배달 서비스 시작
  • 김소희 기자
  • 승인 2020.03.17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주요 상권 내 5개 점포 시범운영…4월부턴 200여종 배달
랄라블라가 요기요와 손잡고 배달 서비스를 도입했다.(사진=요기요)
랄라블라가 요기요와 손잡고 배달 서비스를 도입했다.(사진=요기요)

이젠 화장품이 떨어지면 집에서 스마트폰으로 주문해 배달 받을 수 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H&B스토어 랄라블라는 배달앱 요기요와 손잡고 배달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7일 밝혔다.

GS리테일은 편의점 GS25가 요기요와의 배달 서비스 제휴 테스트를 거쳐 전국 GS25 점포로 서비스를 확대한 경험에 힘입어 랄라블라의 배달 서비스를 도입했다. 현재 요기요에선 전국 1200곳의 GS25 매장의 상품을 주문·배달 받을 수 있다.

이번에 배달 서비스가 제휴된 랄라블라 점포는 △신촌 △홍대 △잠실 △신림 △구로디지털 등 서울시 주요 상권 내 5개로, 지난 13일부터 시범 운영 중이다.

요기요 앱을 통해 주문 가능한 랄라블라의 상품은 브랜드 세일 화장품, 월별 행사 상품, 미용 소품, 건강 기능 식품 등 100여종이다. 배달은 오전 11시부터 밤 10시까지 주문한 건에 대해 이뤄진다. 최소 주문 가능 금액은 2만원이며 기본 배달비는 4300원이다.

랄라블라는 배달 서비스 오픈을 기념해 구매 금액이 3만원 이상인 주문 건에 대해 무료 배달하는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랄라블라는 현재 100여종인 배달 가능 상품을 4월부터 200여종 이상으로 확대하는 동시에, 시범 운영을 통해 전국 점포로의 서비스 확대도 검토하고 있다.

정용식 랄라블라 영업기획팀 과장은 “화장품 이용 고객들은 같은 상품을 주기적으로 구매하는 경우가 많아 온라인몰 등을 통한 비대면 구매도 많은 편”이라며 “코로나19로 인한 언택트 소비가 더욱 늘어나면서 이번 배달 서비스 제휴가 고객들에게 큰 편의를 가져다 줄 것”이라고 했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