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독산4동 편의점, 4년째 온정 나눔 실천
금천구 독산4동 편의점, 4년째 온정 나눔 실천
  • 김용만 기자
  • 승인 2020.03.15 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6차례 돼지저금통 기탁...공동모금회 통해 저소득가정에 지원
(사진=금천구)
(사진=금천구)

서울시 금천구는 독산4동 맛나는거리에서 조그마한 GS25편의점을 운영하고 있는 마환기 씨(만65·남)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취약계층 학생들을 위해 동전으로 가득 찬 돼지저금통을 기탁해 훈훈함을 전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마 씨가 전달한 돼지저금통 기부금은 지난 몇 개월 동안 편의점 사장님이 장사를 하면서 고객을 상대로 받은 거스름돈과 상품판매 소액을 한푼 두푼 저금통에 모아 마련된 성금이다. 

마 씨는 지난 2017년부터 기부 받은 돼지저금통 성금 175만 원을 총 6회에 걸쳐 독산4동주민센터에 전달하는 등 꾸준한 이웃사랑을 실천해오고 있다.

마 씨는 “과거 사업실패로 비록 동네에서 작은 GS편의점을 운영하고 있지만, 과거 영등포역 근처에서 개인 사업을 하면서 시골에서 상경해 길을 헤매고 계시는 어르신들에게 자녀들의 집을 찾아드린 것에서 보람을 느껴 이웃 나눔을 실천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도움이 될까 싶을 정도로 적은 금액이지만 코로나 19확산으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인데, 특히 독산4동에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을 위해 쓰였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정재근 독산4동장은 “가계경제가 어려운데 나눔을 실천하시고 지속적으로 온정을 베풀어 주신데 대해 감사드린다”며 “소중한 마음을 담아 어려움을 겪고 있는 복지대상자에게 힘이 될 수 있도록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polk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