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콜센터 구성원 재택근무 시행
SK텔레콤, 콜센터 구성원 재택근무 시행
  • 장민제 기자
  • 승인 2020.03.11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콜센터 구성원, 가족 안전, 지역사회 감염 확산 방지에 최선"
(이미지=연합뉴스)
(이미지=연합뉴스)

SK텔레콤은 오는 12일부터 콜센터 구성원의 코로나19 감염 예방과 지역사회 안전을 위해 업계 처음으로 콜센터 구성원 대상 재택근무를 전격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자체적으로 파악한 결과 전체 SK텔레콤 콜센터 구성원 6000명 중 재택근무를 희망하는 비중은 약 25% 수준이라고 말했다. SK텔레콤은 이들 희망자 전원을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시행한다.

SK텔레콤은 재택근무 시행에 따른 업무 공백이 없도록 사무실과 같은 수준의 근무 환경 구축 등 업무 시스템을 최대한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불가피하게 출근하는 구성원 대상으론 △마스크 등 방역물품 상시 제공 △위생물품 구매 지원 △사무실 내 근무 이격 거리 보장 등 감염 예방 지원도 대폭 강화한다.

SK텔레콤은 코로나19 확산이 본격화 된 이후부터 콜센터 구성원 대상 △점심시간 3부제 △식당/휴게실 개인 단위 테이블 사용 △상시 온도체크 등 건강관리 △유휴 좌석 활용한 거리 유지 등 예방책을 지속 시행해왔다.

한편 SK텔레콤은 코로나19 확산 지속 여부에 따라 재택근무 희망자가 확대될 것을 대비해 관련 인프라와 시스템 확충에도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콜센터 근무자들의 안전에 대한 사회적 우려가 높아지는 상황을 고려해 콜센터 구성원 재택근무 시행을 전격적으로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콜센터 직원과 가족의 안전, 지역사회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jangsta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