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 간석4동 청사 건립사업 밑그림 나왔다
남동, 간석4동 청사 건립사업 밑그림 나왔다
  • 고윤정 기자
  • 승인 2020.03.08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축 설계공모 당선작 선정…12월 착공
(사진=남동구)
인천시 남동구는 간석4동 청사 신축 설계공모 당선작을 선정했다. (사진=남동구)

인천시 남동구가 민선7기 역점 사업 중 하나인 간석4동 청사 건립사업의 밑그림이 나왔다.

구는 최근 외부위원 8인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설계공모에 참여한 16개 제출 작품에 대한 심사결과 림 건축사사무소의 작품이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당선작에 대해 심사위원들은 “주민커뮤니티 공간을 적극적으로 1층에 계획해 생활가로를 활성화 시켰으며 층별 외부공간을 유기적으로 연결하여 활용도를 높이는 등 주민의 사용성을 우선시함으로써 공공건축물을 훌륭하게 구현했다”는 평을 받았다.

당선자는 기본 및 실시설계권을 부여받고 차 순위 등 기타 입상자에게는 설계용역비의 10%내에서 공모 보상비를 차등 지급 받는다.

새롭게 신축하는 간석4동 신청사는 현 청사의 부지(679.4㎡)에 인접부지 4필지를 추가로 매입해 부지면적 총 1281.4㎡에 연면적 약 3600㎡ 규모로 당선업체와 이달 중 실시설계용역 계약을 체결해 12월 착공한다.

이강호 구청장은 “공공성이 돋보이는 작품이 선정돼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간석4동 행정복지센터가 주민들의 진정한 소통 및 문화공간으로 건립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yjgo@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