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끗한 인천 서구 만들기’… 클린 서포터즈 운영
‘깨끗한 인천 서구 만들기’… 클린 서포터즈 운영
  • 박주용 기자
  • 승인 2020.03.05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쓰레기 무단투기 지도·단속-주민홍보 활동
클린 서포터즈 운영. (사진=인천 서구)
클린 서포터즈 운영. (사진=인천 서구)

인천시 서구는 ‘깨끗한 서구 만들기’를 목표로 2020년도 ‘클린서구 서포터즈’를 본격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클린서구 서포터즈’는 생활폐기물 무단투기를 뿌리 뽑고 분리배출을 정착하는 등 ‘뒷골목 쓰레기 제로화’를 위해 지난해부터 운영하고 있으며, 무단투기 지도·단속 및 주민홍보를 통해 ‘환경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수행하고 있다.

‘클린서구 서포터즈’의 활동 결과 쓰레기 문제에 대한 구민 의식을 개선하고 깨끗한 도시환경 조성 등 가시적인 효과가 나타나면서 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올해 ‘클린서구 서포터즈’는 지난 2일 사전 직무교육을 받은 후 동 행정복지센터에 배치돼 활동한다.

구체적으로 무단투기 취약지역을 순회하며 쓰레기 무단투기를 지도·정비하고 생활폐기물 배출 방법 및 재활용 분리수거 방법을 홍보하는 등 깨끗한 구 만들기에 앞장선다.

구 관계자는 “쓰레기 무단투기 문제에 대한 주민들의 의식을 제고하고, 올바른 폐기물 배출 방법을 알리는 등 주민의 곁에서 소통하는 청소행정을 구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서구/박주용 기자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