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1000만원 상당 손 소독제 여행사 전달
제주항공, 1000만원 상당 손 소독제 여행사 전달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0.03.03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부산지역 17개 업체 찾아 애경 '랩신' 제품 제공
(사진=제주항공)
(사진=제주항공)

항공·여행업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제주항공은 여행사를 방문해 손 소독제를 전달했다고 3일 밝혔다.

제주항공은 주요 영업 파트너인 여행사의 코로나19 대응을 돕고자 서울과 부산 지역에 위치한 하나투어, 모두투어, 인터파크, 노랑풍선, 참 좋은 여행, KRT, 온라인투어, 롯데관광 등 17개 여행사를 직접 찾아 1000만원 상당의 애경 ‘랩신’ 손 소독제를 전달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여행사 임직원들의 안전과 건강을 기원하는 마음에 손 소독제를 전달하게 됐다”고 말했다.

손 소독제를 전달받은 모두투어 관계자는 “어려운 시국에 항공사도 힘들 텐데 여행사 직원들까지 신경 써줘서 고맙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제주항공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진행하고 있다.

승객의 안전을 위해 운항을 종료한 항공기는 매일 소독하고, 기내에 체온계와 손 소독제를 비치하며, 발열, 기침 등 증세가 있는 승무원은 바로 업무에서 제외하고 있다.

이와 함께 각 사업장에도 손 소독제를 비치하고, 단체행사와 집합 교육 등도 자제하는 등 사업장의 감염위험에 대비하고 있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