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벼 병해충 방제약제 2600여 농가 '무료지원'
용인시, 벼 병해충 방제약제 2600여 농가 '무료지원'
  • 김부귀 기자
  • 승인 2020.03.01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용인시는 지난달 28일 농업기술센터 소회의실에서 벼 병해충 방제협의회를 열어 올해 관내 2600여농가 2956ha에 육묘상처리제 5종을 무료로 지원키로 했다고 1일 밝혔다. 

이 약제는 1000㎡당 1kg짜리 1포를 한번만 살포해도 깨씨무늬병, 도열병, 이삭누룩병, 벼물바구미 등 이앙초기부터 생육 중기까지 발생하는 병과 해충을 예방할 수 있어 농가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시 관계자는 “농가별 이양시기에 맞춰 신속하게 약제를 공급해 병해충으로 인한 농가의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용인/김부귀 기자

acekb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