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코로나19 극복에 이어지는 사랑의 손길
상주시, 코로나19 극복에 이어지는 사랑의 손길
  • 김병식 기자
  • 승인 2020.02.28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역활동에 나선 상주축협공동방재단 챠량 사진
방역활동에 나선 상주축협공동방재단 챠량 사진

경북 상주시에 코로나19가 확산하는 가운데 마스크와 손 소독제 등의 방역 물품 기증이 잇따르고 있다. 이는 마스크 등 방역 물품 구하기에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에게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상주 상무프로축구단은 지난 27일 상주시를 방문해 코로나 확산으로 어려움을겪는 시민들을 위해 마스크 500매를 기탁했다.

신봉철 단장은 “마스크가 코로나19의 지역 사회 전파를 막는 데 조금이 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마스크는 관내 장애인복지시설 및 노인장기요양시설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또 고산영농조합법인은 27일 신종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극복을 지원하기 위해 희망 성금 300만원을 기탁했다.

2001년 설립된 고산영농조합법인은 지역농산물을 유통하는 기업이다. 특히 전국적 명성을 얻고 있는 샤인머스켓 포도를 해외로 수출 하고 있다. 성금은 방역과 긴급 생계지원 등에 쓰인다.

긴급구호지원금을 전달하는 상주상무프로축구단 신봉철 단장(왼쪽), 오른쪽은 하상섭 행정복지국장
긴급구호지원금을 전달하는 상주상무프로축구단 신봉철 단장(왼쪽), 오른쪽은 하상섭 행정복지국장

상주시민장례식장도 이날 신흥동행정복지센터에 방역 소독약품 30병(닥터솔루션 2BOX, 33만원 상당)을 기증했다.

앞서 26일에는 경기도 성남의 한솔생명과학(주)이 상주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휴대용 손 소독제 1만병을 기탁했다.

한솔생명과학은 “작지만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과 고통을 함께 나누고 코로나19로부터 상주 지역이 안전하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이는 사회복지시설 및 생활이 어려운 독거노인, 장애인가정 등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됐다.

이어 지역 농산물 유통회사인 농업회사법인(주) 더 상주는 지난 25일 성금 300만원을 기탁했다. 성금은 질병 취약계층을 위한 구호물품(마스크, 생필품 등) 구입에 사용된다.

언론단체도 힘을 보탰다. 상주시인터넷기자협회 소속 6개사 대표는 27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 성금 100만원을 상주시에 전달했다. 성금은 방역과 확진자 등의 생계 지원에 사용된다.

방역을 지원한 곳도 있다. 상주축협 공동방재단은 지난 20일 관내에서 확진자가 발생하자 22, 23일 방역차량 7대를 동원해 도심 간선·이면도로를 소독했다.

조성희 상주시장 권한대행은 “방역 물품과 성금을 기탁하신 분들 덕분에 큰 힘을 얻고 있다”며 “이에 보답할 수 있도록 확산 방지에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상주/김병식 기자

bs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