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KB국민은행, 혁신기업에 4600억원 금융지원
기보-KB국민은행, 혁신기업에 4600억원 금융지원
  • 이소현 기자
  • 승인 2020.02.19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피해 기업 등 中企에 우대보증

기술보증기금(이하 기보, 이사장 정윤모)이 19일 KB국민은행과 '혁신산업 육성 및 기술창업 활성화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혁신산업 분야 및 기술을 기반으로 창업하는 기술창업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국민은행은 기보에 특별출연금 80억원 및 보증료지원금을 출연하고, 기보는 보증비율과 보증료율 등을 우대해 총 4600억원 규모 우대보증을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코로나19 피해 기업을 비롯해 △수출중소기업 △일자리창출 기업 △규제 샌드박스 및 규제자유특구 소재 기업 △스마트공장 등 기술창업기업 등으로, 업력에 관계 없이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기보와 국민은행은 대중국 수출입기업 중 코로나19 발생으로 피해를 입은 기업에 대해 우선적으로 지원키로 했다.

정윤모 기보 이사장은 "기보는 국민은행과 협업을 통해 혁신산업과 기술창업 스케일업을 지원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피해 및 규제 샌드박스·자유특구 등 정부의 중점 현안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금융지원 플랫폼으로서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이소현 기자

sohyu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