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탄가스 8개 구멍 뚫고 점화해 폭발…1명 중상
부탄가스 8개 구멍 뚫고 점화해 폭발…1명 중상
  • 이상명 기자
  • 승인 2020.02.17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의 한 오피스텔에서 부탄가스 8개에 구멍을 뚫고 점화해 폭발 사고가 일어나 1명이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진=연합뉴스)
부산의 한 오피스텔에서 부탄가스 8개에 구멍을 뚫고 점화해 폭발 사고가 일어나 1명이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진=연합뉴스)

지방의 한 오피스텔에서 창틀이 통째로 사라질 정도의 폭발 사고가 발생해 세입자 1명이 크게 부상을 입고 유리창과 차량 등이 파손됐다. 

경찰은 이 오피스텔에 거주하는 세입자가 자신의 집에서 준비해 둔 부탄가스 8개에 구멍을 뚫은 후 라이터를 이용해 불을 붙인 것으로 보고 조사 중이다. 

17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38분 부산 금정구 소재 한 오피스텔 8층에서 ‘펑’하는 큰 소리와 함께 폭발이 발생했다.

이날 폭발로 인해 층 해당 오피스텔에 거주 중이던 A씨(29)가 두 발, 무릎 등에 심한 화상을 입은 채 발견돼 병원으로 이동, 치료 중이다. 

굉음을 울리며 폭발을 일으킨 충격으로 오피스텔 유리창이 파손됐고 오피스텔 주변에 주차된 차량 7대 일부가 파손됐다.
 
경찰은 A씨가 해당 오피스텔 8층에 소재한 자신의 집에서 미리 준비해 둔 부탄가스 8개에 구멍을 뚫은 후 라이터로 불을 붙인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A씨 집에서는 미리 써 놓은 유서가 발견됐으며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vietnam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