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현 아산시장, 우한교민 정부합동지원단 격려
오세현 아산시장, 우한교민 정부합동지원단 격려
  • 오건수 기자
  • 승인 2020.02.16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아산시)
(사진=아산시)

충남 아산시는 오세현 시장이 지난 13일 아산 경찰인재개발원에서 중국 우한교민들의 생활을 지원하고 있는 정부합동지원단에 격려물품을 전달해 그동안의 노고에 감사함을 전했다고 16일 밝혔다. 

격려물품은 이날 저녁식사로 정해 '코로나 19' 여파로 위축된 경찰인재개발원 인근 신정호수공원 관광지 주변상가 메뉴로 결정, 경기는 주춤지만 시의 좋은 추억을 간직해 다시 관광객으로 맞이하고자 하는 시민의 바람을 담았다.  

격려물품은 정부합동지원단과 시의 소통망 역할을 하기 위해 자원 입소해 동고동락한 시 소속 이수엽 문화유산과장을 통해 전달됐다. 준비된 음식은 묵묵히 맡은바 임무를 수행 중인 행안부, 복지부 등 7개 기관 총 82명의 비상근무자에게 작지만 뜻깊은 저녁식사로 제공됐다.

오 시장은 “아산시는 여러분의 노력과 희생에 감사드리며 함께한 여러분을 기억하고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오는 주말 퇴소예정인 우한교민을 환송하기 15일, 16일 오전 양일간 경찰인재개발원 인근에 마련된 시 재난안전대책본부 일원해서 우한교민 환송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oks9222@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