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아파트서 일가족 4명 숨진채 발견…남편은 투신
양천구 아파트서 일가족 4명 숨진채 발견…남편은 투신
  • 김용만 기자
  • 승인 2020.02.13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양천구 목1동 오목교 인근 모 아파트에서 일가족 4명이 숨진 채 발견됐고, 남편은 이 아파트에서 투신 것으로 알려졌다. 

13일 오전 8시께 이 아파트에 거주하던 한의사 K모(35)씨는 가정 불화로 인해 부인(42)과 자녀 2명을 살해하고 15층 아파트에서 투신했다.

아파트 관리인은 "'꿍' 소리가 나 현장으로 가보니 많은 사람들이 있어 교통사고로 생각했다"고 말했다.

양천경찰서는 구체적 내용에 대해 수사 중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신아일보] 서울/김용만 기자

polk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