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 故 조양호 회장 첫 추모사업…'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 후원
한진, 故 조양호 회장 첫 추모사업…'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 후원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0.02.12 17:1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이화여대 약학관서 후원식 개최
항공권 지원 통해 질환 극복 기대
"사회 희망 주는 공헌 기업 거듭날 것"
12일 오전 이화여자대학교 약학관에서 항공권 후원 협약식을 갖고, 기념촬영하는 (왼쪽부터) 조현민 한진칼 전무, 이윤실 이화여자대학교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 소장, 하헌주 이화여자대학교 약학대학장. (사진=한진그룹)
12일 오전 이화여자대학교 약학관에서 항공권 후원 협약식을 갖고, 기념촬영하는 (왼쪽부터) 조현민 한진칼 전무, 이윤실 이화여자대학교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 소장, 하헌주 이화여자대학교 약학대학장. (사진=한진그룹)

한진그룹은 고(故) 조양호 회장을 추모하는 사업의 일환으로 ‘이화여대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에 후원을 한다.

한진그룹은 12일 오전 이화여자대학교 약학관에서 협약식을 갖고,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 측의 해외 학회 참석과 강연자 초청 등 고유 업무 수행 지원을 위한 항공권을 후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조양호 회장은 지난해 4월 미국에서 폐 질환으로 별세한 바 있다. 이에 한진그룹 측은 노령사회 진입과 환경문제 등에 따라 발병 증가세인 섬유화질환 극복을 목표로 세워진 연구센터에 후원을 결정했다.

이화여대 약대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는 지난 2018년 6월 난치병 섬유화 질환 치료의 원천기술 개발을 목적으로 개소했다. 또 2018년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는 선도연구센터 기초의과학 분야에 선정돼 오는 2025년까지 연구비 94억원 가량을 지원받기도 한다.

한진그룹은 올해 조양호 회장 별세 1주기를 맞아 다양한 추모사업을 계획하고 있다. 이번 후원식은 ‘사회공헌성’ 사업으로 첫 번째 추모사업이다.

고 조 회장의 사회공헌활동은 고 조중훈 한진그룹 창업주 때부터 강조돼 왔다는 게 한진그룹 측 설명이다.

조 회장은 평소 “사회공헌활동은 기업의 중요한 역할 가운데 하나로, 나눔의 정신은 우리 사회의 빛과 소금으로서 건강한 사회를 만드는 밑거름”이라며 “기업이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 나가야 한다”고 임직원들에게 강조하기도 했다.

한진그룹 관계자는 “조양호 회장의 나눔 정신을 사후에도 계승해 이번 후원을 통해 환우와 가족, 나아가 사회에 희망을 주는 공헌 기업으로 거듭나고자 한다”고 말했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0-02-16 23:34:04
입시전문지 베리타스 알파 상위 15개대를 이렇게 정리함.

Royal 성균관대,서강대>평민계 외국어대,경희대,한양대,인하대,이화.숙명여대>중앙대,건국대, 연세대, 고려대>일제 강점기 잔재 동국대, 서울시립대, 서울대

http://blog.daum.net/macmaca/28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