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 전통시장 7곳 신종코로나 대응 방역소독 완료
성북구, 전통시장 7곳 신종코로나 대응 방역소독 완료
  • 이준철 기자
  • 승인 2020.02.12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소독제·살균소독제 지급 통해 전염병 예방 강화 도모
서울 성북구는 12일 돈암시장 등 관내 전통시장 전역에 신종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 활동을 진행했다. (사진=성북구)
서울 성북구는 12일 돈암시장 등 관내 전통시장 7곳에 신종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 활동을 진행했다. (사진=성북구)

서울 성북구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을 방지하고 주민들이 마음놓고 시장을 방문할 수 있게 구에 있는 7개 시장(돈암,정릉,정릉아리랑,길음,장위,돌곶이,밤나무골) 351개 점포(약3만6009㎡)의 방역소독을 실시했다고 12일 밝혔다.

구는 전문방역업체를 통해 12일과 13일 양일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소독을 1차로 실시하고 이후 2~3월 중 총 3회, 4월 이후는 감염병 예방 및 관리 기준에 따라 매월 코로나바이러스 및 해충 방제 방역 및 소독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 각 시장별로 상인회에 손소독제를 지급하여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장소에 손소독제를 비치하고 감염증 예방수칙 안내문을 부착토록 했다.

이밖에도 각 상인회에서 1주 3회 이상 시장 자체적으로 소독 할 수 있도록 휴대용 스프레이 살균소독제 140개를 지원했으며, 각 점포별로 마스크를 배부하여 시장상인과 고객이 안심하고 전통시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였다.

구 관계자는 “소비가 위축되고 지역경기가 어려울수록 전통시장을 찾는 고객들이 감염증에 대한 불안없이 장을 볼 수 있도록 방역, 예방용품 지급 등으로 선제적 대처를 해나가겠다”며 “구청에서 방역·소독에 대한 노력을 다하는 만큼 시장에서도 예방수칙 홍보 및 실천 등 적극적인 노력으로 이번 사태를 잘 해결해 나가길 당부한다”고 전했다.

jc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