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지방환경청, 2019년 환경기초시설 위반사항 적발
원주지방환경청, 2019년 환경기초시설 위반사항 적발
  • 김정호 기자
  • 승인 2020.02.11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 환경부 원주지방환경청은 지난해 환경기초시설 157개소에 대한 지도·점검 결과, 48개소 72건의 위반사항을 적발했다고 11일 밝혔다.

위반내용은 방류수 수질기준 초과 59건, 수질TMS 운영‧관리기준 미준수 11건, 기타 2건이며 위반시설에 대해 개선명령 등으로 행정처분과 과태료를 부과했다.

2020년 점검은 217개 환경기초시설을 대상으로 방류수 수질기준 준수여부 위주의 점검에서 벗어나, 하수 유입부터 처리 全과정까지 꼼꼼히 점검할 계획이다.

주요 내용으로 소규모(500㎥/일 미만)시설 점검 확대(90개소 이상), 녹조발생·피서철 등 취약시기에 방류수 수질기준 준수여부, 가동률, 수질TMS 적정 운영여부와 미처리 하수 무단방류 등 비정상 행위 등이다.

특히 반복적 수질기준 위반 및 수질TMS 불법조작 의심 시설 등에 대해 전문기관과 합동으로 맞춤형 정밀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박연재 원주지방환경청장은 “맑고 깨끗한 공공수역의 수질유지를 위해서는 공공환경기초시설의 관리가 매우 중요하다”면서 “반복적 방류수 수질기준 초과시설 및 수질TMS 운영·관리 미흡 시설에 대해 기술지원과 더불어 지도·점검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jh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