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마포점, 신종 코로나 23번째 확진자 방문…임시휴업 실시
이마트 마포점, 신종 코로나 23번째 확진자 방문…임시휴업 실시
  • 박성은 기자
  • 승인 2020.02.07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오픈 일정은 미정
(제공=이마트)
(제공=이마트)

이마트는 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23번째 확진자의 서울 마포점 방문과 관련해, 이날 오후 2시부터 영업종료 방송을 실시하고 임시휴업 결정을 내렸다.

이마트 마포점은 2월9일 일요일까지 1일1회 총 3회 방역을 실시할 계획이며, 재오픈 일정은 아직 미정인 상황이다.

이마트 관계자는 “이용객 안전을 최우선으로 철저히 방역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박성은 기자

parks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