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축산과, 가축전염병 점검 및 방역협의회 개최
상주시축산과, 가축전염병 점검 및 방역협의회 개최
  • 김병식 기자
  • 승인 2020.02.07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시 축산과 가축방역협의회 개최 사진. (사진=상주시)
상주시 축산과 가축방역협의회 개최 사진. (사진=상주시)

경북 상주시는 지난 6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구제역 및 고병원성 AI 방역 추진 강화 및 가축 전염병의 조기 근절을 위한 가축방역협의회를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날 가축방역협의회는 경북동물위생시험소서부지소, 농업기술센터,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등 관련 공무원과 상주축산업협동조합, 한우협회, 한돈협회, 양계협회, 양봉협회, 수의사회 등 관내 각 축산단체장 등 총 17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의회에서는 악성가축전염병 유입 방지 및 예찰 협조, 공동방제단 운영, 가축전염병 예방접종 추진 방향 등에 대해 협의했다.

또 축산단체 간의 유기적인 협조 체계 유지를 통해서 가축질병 예방에 철저를 기하도록 노력하자고 결의했다.

안영묵 축산과장은 "지난해 경기 북부 등 양돈 농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했고 경기·강원 지역의 야생 멧돼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이 지속되는 만큼 축산 농가와 공무원이 긴밀하게 협조해 달라"면서 "백신 접종 및 소독에 축산 농가의 자발적 참여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신아일보] 상주/김병식 기자

bs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