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성동구보건소 방문… '신종코로나' 점검·격려
문대통령, 성동구보건소 방문… '신종코로나' 점검·격려
  • 김가애 기자
  • 승인 2020.02.05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 번째 현장방문… 서울시장 등 동행
문재인 대통령이 5일 성동구 보건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시설 점검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5일 성동구 보건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시설 점검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5일 서울 성동구 보건소를 찾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현장 대응 상황을 점검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서울 성동구보건소를 방문해 정원오 성동구청장과 김경희 성동구 보건소장으로부터 지역사회의 방역 대책 등을 보고받았다.

이날 방문은 신종코로나 대응을 위해 정부와 지자체가 총력 대응하는 가운데, 최일선 현장을 방문해 방역체계를 점검하고 인력들의 노고를 격려하는 차원에서 이뤄졌다. 

성동구 보건소는 서울시 보건소 중 유일하게 2015년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사태 이후 음압시설을 갖춘 선별진료소를 마련해 운영 중이다.

문 대통령의 현장 방문은 지난달 28일 두 번째 확진 판정을 받은 남성 환자가 치료를 받는 국립중앙의료원 방문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이날 방문에는 박원순 서울시장과 김연명 청와대 사회수석, 김계조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도 동행했다.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