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4월 시진핑 국빈 방일 예정대로 진행키로
日, 4월 시진핑 국빈 방일 예정대로 진행키로
  • 이인아 기자
  • 승인 2020.02.04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가 일본 관방장관. (사진=도쿄 교도 연합뉴스)
스가 일본 관방장관. (사진=도쿄 교도 연합뉴스)

일본 정부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국빈 방일 일정을 예정대로 진행하기로 했다.

4일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이날 오전 정례 기자회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시 주석의 방일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질문에 “영향이 있다는 얘기를 듣지 못했다”며 "4월에 예정된 시 주석 방일을 향한 준비를 조용히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달 28일 산케이신문은 신종코로나 확산으로 중국의 중요 외교정치 일정에 큰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며 오는 4월 초로 예정된 시 주석의 국빈 방일 일정이 연기될 수 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이날 스가 관방장관의 말에 따라 시 주석은 예정대로 일본을 방문할 것으로 보인다. 일본 정부는 시 주석의 방일에 맞춰 양국 관계를 규정하는 새로운 정치문서 채택을 추진하는 등 시 주석 방일에 공을 들이고 있다.

inah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