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근기 한국당 용인정 전 당협위원장, 총선 출마 기자회견
김근기 한국당 용인정 전 당협위원장, 총선 출마 기자회견
  • 김부귀 기자
  • 승인 2020.02.03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정 지역을 품격의 도시로 만들겠다”
김근기 자유한국당 용인정 전 당협위원장이 3일 총선 출마 기자회견을 열었다. (사진=김근기 예비후보 측)
김근기 자유한국당 용인정 전 당협위원장이 3일 총선 출마 기자회견을 열었다. (사진=김근기 예비후보 측)

 

김근기 자유한국당 용인정 전 당협위원장이 3일 총선 출마 기자회견을 열고 ‘용인시를 품격의 도시’로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기흥과 수지 등 용인정 지역은 아파트 밀집 지역”이라며 “주거 위주의 이 지역을 문화와 보건, 양질의 일자리와 편리한 교통이 어우러지는 품격의 도시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김 예비후보는 구체적 계획으로 복합문화체육공원으로 조성, 연세 의료복합 도시첨단산업단지 지원, 지하철, 경전철 대신 제대로 된 지하철로 변경해 금령로 용인사거리 역을 기점으로 시청역-동백역-청덕. 마북-구성(GTX)-성복역(신분당선) 연계노선 추진, 보정지구 플렛폼씨티 지원, 구성 종합터미널 유치,탄천 수변 지역 정비 동백동,보정동 종합복지센터 건립 등을 내놨다.

또 “100만 도시 발전을 위해서는 1단계로 금령로 사거리에서 시청 동백을 경유해 청덕 마북 구성 성복역 신분당선까지 연결되는 지하철 노선을 시민들의 여론을 수렴해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용인의 경제를 활성화할 보정지구 플렛폼씨티 개발을 지원하고, GTX 구성역 일대를 사람들의 집합과 분산이 이뤄지는 용인 서부권의 대중교통 중심지가 될 수 있도록 종합터미널 유치도 내세웠다.

김 예비후보는 “지역 현안들을 구석구석 살펴 살기 좋은 행복 도시 기흥구와 수지구를 만들겠다”라며 “용인시를 거주와 일자리와 힐링이 어우러진 ‘품격의 도시’로 발전시키는 데 온몸을 던질 수 있도록 힘을 실어 달라”고 밝혔다.

이어 “무엇보다 시민들의 입장에 서서 꼭 필요한 사항은 반드시 추진한다는 각오로 선거에 임할 것”이라며 “약속한 사항은 반드시 지키는 믿음직스러운 일꾼이 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용인/김부귀 기자

acekb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