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교통사고 최다 지역 '광주 치평동 메가박스 부근'
설 연휴 교통사고 최다 지역 '광주 치평동 메가박스 부근'
  • 이소현 기자
  • 승인 2020.01.24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경 200m 이내 5건 이상 사고 발생지 총 '39곳'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사진=신아일보DB)
*기사 특정 내용과 관련 없음. (자료사진=신아일보DB)

최근 5년간 설 연휴에 전국에서 교통사고가 가장 자주 발생한 지역은 광주광역시 서구 치평동 메가박스 부근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 근방에서 총 14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해 29명이 다쳤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이채익 자유한국당 의원은 24일 도로교통공단에서 받은 자료를 통해 2014~2018년 설 연휴 기간 전국에서 발생한 교통사고가 총 8658건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5년간 반경 200m 이내에서 교통사고가 5건 이상 발생한 곳은 총 39곳으로 조사됐다.

특히, 광주광역시 서구 치평동 메가박스 극장 주변에서 5년간 총 14건의 사고가 발생해 최다 발생 지역으로 꼽혔다. 5년간 이들 사고로 29명이 다친 것으로 나타났다.

두 번째로 사고가 잦았던 지역은 인천시 부평역 사거리 부근이며, 10건의 사고가 발생해 10명이 다친 것으로 확인됐다.

세 번째 사고 빈발 지역은 부산시 북구 구포동과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로, 각각 8건의 사고가 발생했다.

이 밖에도 강원도 원주시 단계동 장미공원길 부근과 대전시 서구 둔산동 둔산주차타워 부근,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헬리아호텔 부근에서 5년간 7번의 사고가 있었다.

[신아일보] 이소현 기자

sohyu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