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설 연휴 7개 분야 종합대책 추진
강화군, 설 연휴 7개 분야 종합대책 추진
  • 백경현 기자
  • 승인 2020.01.22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관리체계 구축 등...주민 불편 최소화

인천시 강화군은 설 연휴를 맞아 오는 24일부터 27일까지 주요 분야별 7개 대책반으로 구성된 종합상황실을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군은 군민들이 편안하고 훈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연휴기간 종합대책을 수립해 주민들의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한다.

대책반은 종합상황실 운영, △각종 생활민원과 즉결민원사항 접수 처리, △생활쓰레기 처리, △귀성객 안전수송, △재난관리체계 구축, △신속한 도로 복구, △응급환자 비상진료 및 후송대책으로 구성돼 불편 민원에 대해 신속하게 대처한다.

특히, 안전한 명절을 위해 연휴 전 다중이용시설 등 재난취약시설에 대한 사전점검을 실시하고, 응급환자 발생에 대비해 연휴기간 중 보건소, 지역응급의료기관, 의원, 약국 등 45개소가 비상진료에 참여한다. 군청 및 강화군보건소 홈페이지를 통해 당직의료기관과 휴일지킴이 약국 현황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검소하고 훈훈한 설 명절 분위기 조성을 위해 관내 사회복지시설을 위문해 따뜻한 격려의 손길을 보내고, 독거 어르신과 한부모 가정 등 소외계층 모두가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인다.

유천호 군수는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군민 모두가 편안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700여 공직자들과 함께 설 명절 종합대책 추진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강화/백경현 기자

khb5812@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