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닉스 평창, 설 연휴 다양한 즐길거리 '풍성'
휘닉스 평창, 설 연휴 다양한 즐길거리 '풍성'
  • 박성은 기자
  • 승인 2020.01.21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노우빌리지, 윈터스파 등 각종 체험·휴식시설 조성
아이 함께 하는 설맞이 합동차례·떡매치기 등도 운영
휘닉스 평창 '스노우빌리지'의 튜브 눈썰매. (사진=휘닉스호텔)
휘닉스 평창 '스노우빌리지'의 튜브 눈썰매. (사진=휘닉스호텔)

휘닉스호텔앤드리조트(이하 휘닉스호텔)가 운영하는 휘닉스 평창은 설 연휴에 맞춰 바캉스를 즐기려는 소비자를 겨냥한 눈썰매장과 스파 등 다양한 체험 이벤트를 마련했다고 21일 밝혔다.

우선 휘닉스 평창에서는 눈과 관련한 다양한 체험들을 경험할 수 있다.

‘스노우빌리지’의 튜브 눈썰매는 150미터(m) 길이의 눈썰매장을 튜브를 타고 내려가면서 짜릿한 스피드를 만끽 할 수 있는 점이 매력이다. 또, 튜브를 여럿이 붙잡고 동시에 눈썰매를 즐길 수 있고, 튜브 눈썰매를 타기 어려운 어린이를 위한 유아용 눈썰매장도 별도로 조성돼 온 가족 모두가 신나는 눈썰매를 즐길 수 있다.

스노 어트랙션도 체험할 수 있다. 기존 스키장에서 패트롤 용도로만 활용했던 스노 모빌을 직접 운전해보며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으며, 아이들만 탈 수 있는 키즈 전용 모빌까지 마련됐다.

스노 모빌 레프팅은 물에서만 즐기던 레프팅을 하얀 눈 위로 옮겨 놓은 것으로, 실제 레프팅을 하는 것보다 더 짜릿한 스릴을 느낄 수 있다.

아울러 인생샷을 남길 수 있는 별빛 무빙워크와 일루미네이션, 눈 미로와 대형 이글루 등 다양한 볼거리와 포토존이 구성됐다. 특히 중국 하얼빈의 유명 눈 조각가들을 초청해 만든 눈 조각 공원은 동화 속 캐릭터를 한 곳에서 만날 수 있어, 아이들이 좋아하는 체험 존으로도 인기가 높다.

스노우빌리지를 충분히 즐기고 난 후 추위에 지친 몸의 피로를 풀어줄 ‘블루캐니언 윈터 스파’도 준비됐다.

새하얀 설원이 펼쳐진 능선을 바라보며 따뜻한 야외 스파를 즐길 수 있으며, 이 외에도 유스풀과 실내 파도풀, 튜브 슬라이드 등 다양한 공간에서 온 가족이 물놀이를 즐길 수 있다.

휘닉스 평창은 2월 말까지 스노우빌리지와 리프트 이용 소비자를 대상으로 최대 7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여기에 휘닉스 평창은 설 연휴를 맞이해 가족단위 이용객을 겨냥한 설 이벤트도 한다.

오는 1월24일부터 27일까지 나흘간 휘닉스 호텔 2층 플레이라운지에서는 만들기 체험과 포토존 기념촬영, 합동차례, 떡매치기 등 여러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parks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