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병세 위독…신동빈 회장 급히 귀국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병세 위독…신동빈 회장 급히 귀국
  • 박성은 기자
  • 승인 2020.01.19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그룹 "만일 대비해 가족, 그룹 임원진 병원 집결"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사진=연합뉴스)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사진=연합뉴스)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의 병세가 위독해 서울 아산병원 중환자실에 입원한 것으로 확인됐다.

롯데그룹은 19일 “지난 밤 신 명예회장의 병세가 급격히 악화해, 만일에 대비해 그룹 주요 임원진들이 병원에 모여 있는 상황”이라며 “현재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동빈 롯데 회장도 신 명예회장의 위독 소식을 전해 듣고, 일본 출장에서 급히 귀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 명예회장은 지난해 12월에도 영양공급 치료 목적으로 서울 아산병원에 입원했었고, 전달인 11월에도 탈수 증상으로 보름가량 입원한 적이 있었다.

parks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