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중학생 200여명 초청 화학캠프 개최
LG화학, 중학생 200여명 초청 화학캠프 개최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0.01.16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15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총 네 차례 걸쳐 진행
전문 멘토링으로 과학기술 체험 기회와 진로설계 지원
지난 15일 LG화학 화학캠프 참가 학생들과 대학생 멘토가 한 팀을 이뤄 팀 소개를 하는 모습. (사진=LG화학)
지난 15일 LG화학 화학캠프 참가 학생들과 대학생 멘토가 한 팀을 이뤄 팀 소개를 하는 모습. (사진=LG화학)

LG화학은 청소년을 대상으로 유망 과학기술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진로설계 지원에 나선다.

LG화학은 기아대책, 동아사이언스와 함께 지난 15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총 네 차례에 걸쳐 대전·여수·대산·서울 등 주요 사업장 인근 200여명의 중학생들을 초청해 ‘젊은 꿈을 키우는 화학캠프’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 캠프는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진로 탐색 기회를 제공해 미래 인재 역량을 키워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청소년 대상 사회공헌활동으로, 지난 2005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60차수를 진행했으며, 그동안 7200여명의 학생들이 참가했다.

지난 15일 시작된 새해 첫 캠프는 LG화학의 대전 기술연구원, 오창공장 인근 중학생 50여명을 대전 라온컨벤션호텔로 초청해 2박3일 일정으로 진행하고 있다.

이번 화학캠프에서는 서울, 충청도, 전라도, 경상도 4개 권역별에서 선발된 60여명의 화학·교육 관련 전공 대학생 멘토단을 중심으로 과학기술 체험과 진로설계에 대한 전문적인 멘토링을 실시하고 있다.

구체적으로 학생들이 기업가가 돼 팀별 아이디어를 사업화하는 ‘미래 인재 키움 프로젝트’ 부터 전기자동차 만들기, 드론 레이싱 등 미래 유망 과학기술을 체험하고, 관련 직업을 탐색하는 ‘내일 상상 캠퍼스’, 대학생 멘토들의 진로코칭 프로그램인 ‘드림 토크(DREAM TALK)’까지 학생들의 진로 탐색에 실질적 동기부여가 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이외에도 4차산업혁명기술을 학습하고 새로운 직업을 그려보는 ‘잡(JOB) 캔버스’, 과학기술의 양면성을 학습하는 ‘영화로 만나는 과학기술과 윤리’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박준성 LG화학 대외협력담당 상무는 “청소년들이 일찍부터 미래 설계에 대해 고민해보고 꿈에 한 걸음 더 다가갈 수 있도록 이번 화학캠프를 준비했다”며 “학생들이 자신만의 미래를 그려가는 데 동기를 부여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LG화학은 지속적인 과학 교육 기부 활동과 미래 과학 인재 양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2018년 11월 교육부 지정 ‘교육기부 우수기관’에 선정된 바 있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