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스토아, VR 기술 적용한 가상스튜디오 선봬
SK스토아, VR 기술 적용한 가상스튜디오 선봬
  • 김소희 기자
  • 승인 2020.01.13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공간, 매장 쇼룸 등 구현…"기술 기반 차별화된 영상 콘텐츠 제공"
SK스토아가 VR 기술을 적용한 방송으로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사진=SK스토아)
SK스토아가 VR 기술을 적용한 방송으로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사진=SK스토아)

SK스토아(대표 윤석암)는 업계 처음으로 Full 3D그래픽 VR(가상현실) 기술을 적용한 가상 스튜디오를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VR을 적용한 방송은 ‘LG전자 코드제로 A9 무선 청소기’ 판매 방송으로, 오는 15일 오후 11시36분에 만날 수 있다.

SK스토아는 기존의 여행·보험 등 무형상품이 아닌 생활가전 유형 상품에 적용한 건 처음이라고 강조했다.

SK스토아는 Full 3D그래픽 적용해 VR 콘텐츠의 몰입감과 실제감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실제 방송에서는 쇼호스트 배경으로 VR기술이 적용된 2개의 가상 스튜디오 공간이 등장한다.

첫 번째는 실제 거주하는 거실, 베란다, 주방, 계단 등 생활공간을 입체적으로 보여주는 화면이다.

두 번째는 LG전자 가전매장을 가상스튜디오에서 쇼룸으로 구현해 실제 매장에서 물건을 보고 구매하는 느낌이 들 수 있도록 한 화면이다.

SK스토아는 이번 VR 방송을 위해 약 4개월간의 내부 전담조직(TF)을 구성해 방송에서 구현한 가상스튜디오에 대한 체계적인 준비를 진행했다.

SK스토아는 새해 기술(Tech)기반 서비스 차별화를 목표로 디지털 역량을 키우는 데 매진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SK스토아는 미디어 커머스를 강화하기 위해 인공지능(AI) ‘누구(NUGU)’ 플랫폼과의 연계 협력, 증강현실(AR) 등 신기술의 확대 도입 등에 힘쓸 방침이다.

또 최신 소비 트렌드에 맞춘 맞춤형 제품 추천 등 차별화 된 영상 콘텐츠도 제공할 예정이다.

SK스토아는 이 같은 전략을 통해 전 세대를 아우르는 차세대 미디어 커머스 사업자로 발돋움하겠단 포부다.

윤석암 대표는 “홈쇼핑 방송에서도 영상의 차별화가 매우 중요해지고 있다”며 “새로운 방송 영상을 통해 고객들에게 실제적인 경험을 전하고자 이번 실감형 VR 방송을 시도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다양한 상품 카테고리에 확대 적용해 소비자들의 다양한 취향을 만족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