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다, 한국장애인도우미견협회에 1500만원 기부
타다, 한국장애인도우미견협회에 1500만원 기부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0.01.10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말 이용자 참여형 서비스팁 기부 이벤트 진행
총 7000여 명 참여…서비스팁 결제 1만여건
9일 오후 경기도 평택 한국장애인도우미견협회에서 한서진 타다 마케팅본부장(왼쪽)과 이형구 한국장애인도우미견협회장(오른쪽)이 훈련 중인 시각장애인도우미견과 함께 기부금 전달식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타다)
9일 오후 경기도 평택 한국장애인도우미견협회에서 한서진 타다 마케팅본부장(왼쪽)과 이형구 한국장애인도우미견협회장(오른쪽)이 훈련 중인 시각장애인도우미견과 함께 기부금 전달식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타다)

타다는 지난 연말 진행한 드라이버 서비스 팁 기부 이벤트 기간 동안 이용자들이 지불한 총 서비스 팁 금액에 해당하는 1500만원을 한국장애인도우미견협회에 전달했다.

타다와 한국장애인도우미견협회는 지난 9일 오후 평택에 위치한 한국장애인도우미견협회에서 타다 서비스 팁 제도를 활용한 기부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10일 밝혔다.

전달식에는 한서진 타다 마케팅본부장과 임직원, 이형구 한국장애인도우미견협회장, 이이삭 한국장애인도우미견협회 사무국장 등이 참석했다.

앞서 타다는 지난해 12월 이용자가 타다 드라이버에게 지불하는 서비스 팁에 상응하는 금액을 장애인도우미견 양성기관에 후원하는 이용자·드라이버 참여형 이벤트를 진행한 바 있다.

이용자가 하차 후 앱을 통해 추가로 지불하는 서비스 팁은 드라이버에게 그대로 전달됐으며, 도우미견협회 기부금은 타다가 이벤트 기간 지불된 총 서비스 팁 금액만큼 별도로 지원했다.

이벤트 기간인 지난해 12월10일부터 31일까지 서비스 팁을 지불한 이용자는 총 7258명이었으며, 서비스 팁 제도가 적용되고 있는 타다 베이직과 타다 어시스트의 이벤트 기간 서비스 팁 결제는 9925건 이뤄졌다.

특히 장애인, 만 65세 이상 이동약자 대상 호출 서비스인 타다 어시스트의 경우 이벤트 기간 서비스 팁 결제 비율이 12%에 달했다.

타다 어시스트 이용자 A씨는 서비스 팁 선택 후 “부축까지 해주시는 드라이버님 너무 감사해요. 드라이버님한테 감사의 뜻도 전달하고 기부도 하고 일석이조인 거 같아요. 도우미견도 타다만큼이나 장애인 이동에 엄청 중요한 존재인데 그런 기관을 이렇게 도울 수 있다니 더 의미있네요”라고 칭찬 메시지를 남기기도 했다.

타다 운영사인 VCNC의 박재욱 대표는 “타다는 서비스 초기부터 모두를 위한 더 나은, 차별 없는 이동을 만들기 위해 노력해 왔다”며 “앞으로도 이용자와 서비스를 만들어가는 드라이버 모두가 참여할 수 있고, 이동약자를 포함한 모두의 이동을 좀 더 행복하게 만들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행사를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형구 한국장애인도우미견협회장은 “타다를 이용하시는 분들과 드라이버가 함께 장애인도우미견양성의 의미를 되새기고 참여해준 기부 이벤트였다는 것이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타다와 같이 장애인 이동권 확장에 관심을 갖는 많은 기업과 플랫폼이 장애인도우미견에 대한 인식확대와 지원에 나서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보건복지부 인증 기관인 한국장애인도우미견협회는 장애인도우미견을 양성해 장애인들에게 무상으로 분양한다. 이를 통해 장애인들의 더욱 적극적인 사회 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장애인 사회참여 환경·문화 개선 활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