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2020 국내영업본부 목표달성 전진대회' 실시
쌍용차 '2020 국내영업본부 목표달성 전진대회' 실시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0.01.10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 판매네트워크 포상 진행
마케팅 강화 등 판매전략 논의도
예병태 쌍용자동차 대표가 지난 9일 쌍용자동차 인재개발원 대강당에서 열린 ‘2020 국내영업본부 목표달성 전진대회’에서 참석자들에게 격려사 하는 모습. (사진=쌍용자동차)
예병태 쌍용자동차 대표가 지난 9일 쌍용자동차 인재개발원 대강당에서 열린 ‘2020 국내영업본부 목표달성 전진대회’에서 참석자들에게 격려사 하는 모습. (사진=쌍용자동차)

쌍용자동차는 지난 9일 올해 사업계획을 공유하고, 목표달성을 다짐하는 ‘2020 국내영업본부 목표달성 전진대회’를 실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쌍용차 인재개발원 대강당에서 진행된 이번 전진대회는 예병태 쌍용차 대표를 비롯한 본부별 임직원, 전국 판매대리점 대표 등 약 270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지난해 우수 판매네트워크 포상, 올해 목표달성 결의문 낭독, 사업계획 발표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지난해 국내 자동차시장이 부진한 상황에서도 쌍용차가 지난 2016년 이후 4년 연속 10만대 판매를 달성해 선전한 만큼, 올해도 ‘코란도’를 비롯한 주력모델들의 성장세를 이어갈 수 있도록 소비자 서비스, 마케팅 강화 등 다양한 판매 전략을 논의했다.

한편 지난해 최우수 대리점에는 익산대리점(이정섭 대표), 최다판매 대리점에는 양주대리점(윤재철 대표), 누적판매 1만대 이상 기록을 세운 딜러 마이스터 슈페리어(Meister Superior)대리점에는 유성대리점(안기환 대표)과 인천연수대리점(서용삼 대표)이 선정됐다.

최다판매 최우수 오토매니저에는 강서화곡대리점 유지현 오토매니저, 누적판매 1500대 이상 기록을 세운 판매지존 마이스터에는 인천연수대리점 김형태, 인천중앙대리점 이성희 오토매니저가 각각 선정됐다.

예병태 대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국내 자동차산업 시장은 경쟁 심화와 판매 부진 등으로 인해 어려움이 예상된다”며 “주력모델의 성장세가 이어질 수 있도록 노사는 물론 영업판매네트워크가 모두 힘을 합쳐 올해 목표를 달성하고 조속한 경영정상화를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