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수미 성남시장 “대한민국 제일의 창조도시 만들 것”
은수미 성남시장 “대한민국 제일의 창조도시 만들 것”
  • 전연희 기자
  • 승인 2020.01.06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실리콘밸리 등 올해 주요 청사진 발표
은수미 성남시장이 신년 기자회견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성남시)
은수미 성남시장이 신년 기자회견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성남시)

은수미 경기 성남시장은 6일 시청 한누리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열고 시의 2020년 청사진을 제시했다.

이날 은 시장은 “취임 후 일 년 반이라는 기간 동안 시민 여러분의 든든한 지지와 벅찬 응원덕분에 시정을 잘 꾸려올 수 있었다”며 “2020년은 대한민국에서 제일 먼저 미래를 볼 수 있는 창조도시 성남을 향한 도전의 한 해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날 4차 지식산업 기반 아시아실리콘밸리 육성과 원도심의 성남산단 재생사업 계획, 소각장 신규건립, 철도사업 등 시정 주요시책을 발표했다.

이달 안에 판교 제2테크노밸리에 스타트업 기업을 지원하는 창업지원센터가 문을 열게 된다.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기업을 지원하는 가천대 내 메이커스페이스는 오는 3월에 들어서게 된다.

또 시는 판교권역을 ‘판교 콘텐츠거리’로 조성하기 위해 각종 규제특례 적용이 가능한 게임·콘텐츠 문화특구 지정을 오는 6월 중소벤처기업부에 신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창조도시 성남을 향해 한걸음 더 나아간다는 계획이다.

먼저, 원도심 재생사업도 진행할 것을 약속했다.  

시는 지난 연말 국토부의 성남일반산업단지 재생사업 활성화 계획승인에 따라 시는 LH를 활성화구역 사업시행자로 지정했다.

복합지식산업센터 민간사업자 공모와 더불어 건축설계에도 착수하기로 했다.

활성화구역 내 주거용지시설에는 산단 종사자를 위한 행복주택 194호 건설공사도 시작한다. 또 근로자 종합복지관 이전사업도 추진키로 했다.

은 시장은 또 오는 8월 복정정수장 차아염소산나트륨 소독설비 도입, 500t 소각장 신규 건립계획(2024년 준공예정), 드론을 이용한 열수송관 점검 등을 설명하며 “시민의 안전과 직결된 정책은 더욱 꼼꼼히 챙기겠다”고 말했다.

이와 더불어 아동관련 청사진도 제시했다

아동수당플러스, 다함께돌봄센터 총7개소, 아동의료비 본인부담 100만원 상한제의 안정적인 정착과 함께 오는 연말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목표로 내실을 다지겠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전국 기초지자체 첫 플랫폼 형태 OK성남택시 운영, 전국 최대 규모인 1190㎡의 택시쉼터(여수동) 조성, 성남형 버스준공영제 확대, 성남도시철도 1·2호선 추진계획 등을 올해 교통복지 관련 역점추진 시책으로 발표했다.

chun2112369@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