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오공대, ‘지역민과 함께하는 열린 문화특강’ 눈길
금오공대, ‘지역민과 함께하는 열린 문화특강’ 눈길
  • 이승호 기자
  • 승인 2020.01.06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특강. (사진=금오공대)
문화특강. (사진=금오공대)

경북 금오공과대학교가 최근 구미시 근로자문화센터 시청각실에서 ‘지역민과 함께하는 열린 문화특강’을 열어 눈길을 끌었다.

6일 금오공대에 따르면 이번 문화특강은 금오공대의 ‘2019 국립대학 육성사업’ 지원으로 지역 문화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시행됐다.

특히 지역시민 100여 명이 참석한 이번 문화특강은 임용한 한국역사고전연구소장이 초청돼 ‘구미, 천년의 전설’을 주제로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까지 구미의 지정학적 위치와 의의 △구미시 소재 산성들의 역할과 중요성 △삼국시대의 전투와 후삼국의 운명을 결정한 일리천 전투 △임진왜란기의 전투와 의병활동 등에 대한 강연이 열려렸다.

임 소장은 “구미는 삼국시대부터 전략적 군사요충지로 고려 건국 직전 인근지역 전투에서도 세력확산을 위한 중요한 지리적 위치에 있었다”며 “유구한 역사와 중요성에 비해 알려지지 않은 구미의 숨겨진 역사를 통해 시민들이 애향심과 자긍심을 고취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임 소장은 경기도 문화재 전문위원과 충북대 연구교수 등으로 활동하며 ‘한국고대전쟁사 1, 2’, ‘세상의 모든 전략은 전쟁에서 탄생했다’ 등을 저술했다.

[신아일보] 구미/이승호 기자

lsh6036@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