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하철 6호선 신내역 21일 개통
서울 지하철 6호선 신내역 21일 개통
  • 전상현 기자
  • 승인 2019.12.15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춘선과 환승 서울 도심 진입 더욱 수월해져
지하철 6호선 신내역 개통 전 사전 점검 모습. (사진=서울교통공사)
지하철 6호선 신내역 개통 전 사전 점검 모습. (사진=서울교통공사)

서울 지하철 6호선이 신내역 개통을 통해 수도권 전철 경춘선과 만난다. 그 동안 서울 구간 종점이 7호선 상봉역이라는 한계 때문에 도심으로 쉽게 진입하기 어려웠던 경춘선과의 환승 연계가 이루어져 이용에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서울교통공사는 오는 21일부터 지하철 6호선 신내역을 개통하고, 봉화산~신내 총 1.3㎞ 구간의 열차를 운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신내역은 지난 2013년 12월 28일 수도권 전철 경춘선 신내역이 개통돼 운영 중이다.

이번 신내역 개통으로 구리·남양주·가평·춘천 등의 지역에서 경춘선을 이용하는 승객들이 환승 1번으로 바로 6호선을 이용할 수 있어 서울 도심 진입이 더욱 수월해진다. 또한 6호선 이용객들도 경춘선으로 편리하게 환승할 수 있다. 중랑공영버스차고지가 역 인근에 바로 위치해 버스와의 환승도 용이하다.

한편, 신내역은 2013년 7월 24일 발표된 ‘서울특별시 도시철도 5개년 계획’에 기초한 서울 경전철 면목선의 시종착역으로 예정돼 있기도 하다. 향후 3개 노선과 버스를 모두 이용할 수 있는 중랑구의 환승 거점으로 거듭날 것이 기대되고 있다. 

오재강 서울교통공사 고객서비스본부장은 “개통 준비에 만전을 기한 만큼 안전 운행과 시설 이용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니, 시민들께서 많이 이용해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jshshi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