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콜마 오너 2세 체제 본격화… 윤상현 부회장 선임
한국콜마 오너 2세 체제 본격화… 윤상현 부회장 선임
  • 김소희 기자
  • 승인 2019.12.10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정기 임원 인사 단행제약사업 강화, 화장품 사업 경쟁력 강화
윤상현 부회장(사진=한국콜마)
윤상현 부회장(사진=한국콜마)

한국콜마가 윤상현 총괄사장을 부회장으로 선임하는 등 오너 2세 체제를 본격화했다.

한국콜마는 10일 2020년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이번 인사는 전문성과 리더십 역량에 무게를 둔 승진 인사로 연구소, 영업, 생산현장의 차세대 리더가 대거 발탁된 것이 특징이다.

윤 부회장은 서울대와 해외 경영학 학사 과정을 마치고 글로벌 컨설팅업체인 베인앤드컴퍼니에 입사, 이사로 퇴직했다. 윤 부회장은 2009년 한국콜마에 합류한 후 경영일선에서 다양한 업무경험을 쌓아왔다.

특히 윤 부회장은 2016년 한국콜마 대표이사 사장으로 경영 전면에 나서 화장품과 제약 비즈니스를 직접 운영했다. 
윤 부회장은 2018년 씨제이헬스케어의 성공적 인수를 진두 지휘했으며 2019년에는 제이준코스메틱 인천공장 인수, 대한제당 바이오의약품 티케이엠 경영권을 확보하는 등 공격적인 투자를 이어가고 있다.

한국콜마는 씨제이헬스케어를 인수하면서 제약사업을 강화한 데 이어 신규 투자를 통해 신약 개발 역량과 화장품 사업부문 경쟁력을 한층 더 끌어올리겠다는 포석이다.

윤 부회장은 한국콜마의 독보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업계를 선도하고 글로벌 넘버원(NO.1) 연구개발(R&D) 제조 전문회사의 위상을 공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난 8월 신축한 내곡동 소재 종합기술원을 중심으로 화장품, 의약품, 건강기능식품의 융합기술을 통한 경쟁력을 강화하는 등 한국콜마의 글로벌화를 통한 제2의 도약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정기 임원 인사]
◇부회장(1명)
▲윤상현

◇전무(3명)
▲김도연, 한상근, 전웅기

◇상무(2명)
▲박홍권, 전태영

◇상무대우(4명)
▲김선영, 김태호, 계성봉, 홍인기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