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뺀 여야, '4+1' 예산안 수정안 9일 제출키로
한국당 뺀 여야, '4+1' 예산안 수정안 9일 제출키로
  • 허인 기자
  • 승인 2019.12.08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해철 "4+1 협의체 가동해 심사과정 거쳤다"
김재원 '기재위 고발 경고'에 "겁박 중단하라"
문희상 국회의장이 오는 9일과 10일 본회의를 열어 예산안과 민생 법안, 패스트트랙 법안을 모두 상정하겠다는 뜻을 밝히고 민주당이 제1야당인 한국당이 빠진 '4+1'협의체를 통해 예산안, 민생 법안, 패스트트랙 법안을 논의하는 가운데 8일 오후 도로표지판 너머로 국회 본청이 보인다. (사진=연합뉴스)
문희상 국회의장이 오는 9일과 10일 본회의를 열어 예산안과 민생 법안, 패스트트랙 법안을 모두 상정하겠다는 뜻을 밝히고 민주당이 제1야당인 한국당이 빠진 '4+1'협의체를 통해 예산안, 민생 법안, 패스트트랙 법안을 논의하는 가운데 8일 오후 도로표지판 너머로 국회 본청이 보인다. (사진=연합뉴스)

 

ih@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