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5일 '온정의 바자회' 개최
GC녹십자, 5일 '온정의 바자회' 개최
  • 김소희 기자
  • 승인 2019.12.06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익금 전액 불우이웃·희귀병 환우 등에 전달
GC녹십자는 지난 5일 '온정의 바자회'를 진행했다. 수익금은 모두 어려운 이웃에게 기부된다.(사진=GC녹십자)
GC녹십자는 지난 5일 '온정의 바자회'를 진행했다. 수익금은 모두 어려운 이웃에게 기부된다.(사진=GC녹십자)

GC녹십자(대표 허은철)는 지난 5일 이웃사랑 실천의 일환으로 경기도 용인 본사에서 '온정의 바자회'를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올해로 28회째를 맞은 ‘온정의 바자회’는 지난 3일 오창∙화순∙음성 공장을 시작으로 5일 본사까지 연달아 진행됐다.

이 행사는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기탁한 물품을 판매해 얻은 수익금을 주변의 어려운 이웃에게 기부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올해는 TV, 냉장고, 스타일러 등 각종 가전제품과 생활용품, 유아용품 등 총 2500여점의 물품이 전시됐다.

또 임직원간 친목을 도모할 수 있도록 수육과 해물전 등 먹거리 코너와 다트게임 등 다양한 이벤트 게임도 마련됐다.

이번 바자회의 총 수익금 1억3000여 만원은 전액 지역사회의 불우이웃과 희귀병 환우 및 단체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한편 GC녹십자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매칭그랜트 제도와 전 임직원이 참여하는 녹십자 사회봉사단, 급여 끝전 기부 등을 진행하고 있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