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 ‘여름철 자연재난대책추진’ 우수기관 선정
영덕 ‘여름철 자연재난대책추진’ 우수기관 선정
  • 권기철 기자
  • 승인 2019.12.05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안부 주관…기관표창 수상·특별교부세 2억 추가 확보

경북 영덕군은 행정안전부 ‘2019 여름철 자연재난대책 추진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기관표창과 함께 특별교부세 2억원을 추가로 교부받는다고 5일 밝혔다.

‘여름철 자연재난대책 중앙합동평가’는 자연재난 사전대비와 대응을 위한 단체장의 관심도, 재난예경보시스템 운영관리, 자연재난 사전대비 관련 서류심사와 인명피해 예방 안전조치 및 대응실적현장확인·점검 등을 합산해 이뤄졌다.

특히 이희진 군수의 재해위험지역 및 침수위험지역 상가를 직접 사전 점검하는 등 발로 뛰는 현장행정으로 단체장의 관심도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한 지난해 태풍 ‘콩레이’때 기록적인 강우로 인해 많은 피해가 발생한 원인 등을 면밀히 분석해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선제적 상황관리 및 대비계획을 수립하고 비상시 실과소장, 유관기관 합동으로 상황판단 및 대처상황 점검회의를 개최해 사전대비에 만전을 기했고 재해취약지역 예찰활동 강화와 시설물 피해예방을 위한 현장 홍보·안내 등 현장행정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 군수는 “태풍과 집중호우 등 기상특보 발효 시 상황판단회의를 통해 신속한 비상근무에 나서, 재난정보 제공과 사전 주민대피·통제 등 군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를 위한 적극적·선제적 대응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인명피해 우려지역과 취약지역 점검 및 안전관리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영덕/권기철 기자

gcke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