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 ‘현장에 답이 있다’… 현답행정 가동
구리 ‘현장에 답이 있다’… 현답행정 가동
  • 정원영 기자
  • 승인 2019.12.02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갈매신도시서 ‘찾아가는 야간시장실’ 첫 운영
(사진=구리시청)
(사진=구리시청)

경기 구리시는 일과시간 시간을 내기 어려운 일반 시민들과 직장인들의 편의를 제고하기 위해 ‘야간시장실’을 매월 1회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운영한다.

2일 시에 따르면 이번 ‘야간 시장실’은 시민들이 일상에서 겪는 고충과 건의사항을 시장과 시민이 함께 공유하고 고민하며 해결 방안을 모색하는 ‘현장에서 답을 찾다’ 현답행정의 의지를 담았다.

행사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매월 시민들의 고충민원과 건의사항을 사전접수로 당일 답변의 충실도를 높이고, 실질적으로 민원사항이 해소될 수 있도록 관련부서 공무원을 배석토록 했다.

이에 따라 지난달 29일 오후 7시 갈매동행정복지센터에서 ‘찾아가는 이동시장실’을 열고 지역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들을 청취했다.

신도시 조성 이후 지난 2016년부터 본격적인 입주가 시작된 갈매지구는 교통, 보육, 보건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기반시설 부족과 주거환경개선사업이 시급한 실정이다.

안승남 시장은 “이동시장실 첫 행선지로 갈매신도시를 선택한 것은 시에서 교통 등 각종 인프라 부족으로 시민생활이 가장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이면서 민선7기 공약사업이기도 한 ‘갈매지식산업센터 건립’등 현안 사업들이 많이 산적해 있기 때문이라며, 다가오는 경자년(庚子年)새해 시장인 저와 이 지역의 주인인 여러분이 함께 지혜를 모아 구리에서 가장 살기 좋은 큰 변화의 바람을 만들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이어 열린 자유토론에서 주민들은 “늦은 시간에도 시민들과 소통하고 민원해결을 위해 노력하는 진정성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공영버스주차장 확보, 버스증차와 노선변경 등 교통대책과 어린이집확충, 시민안전을 위한 신속한 제설작업과 도로정비 등를 건의했다.

이에 안 시장은 “앞으로도 더 많은 준비를 통해 시민의 눈높이에서 만족도를 높여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구리/정원영 기자

wonyoung55@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