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탈수증세로 아산병원 입원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탈수증세로 아산병원 입원
  • 박성은 기자
  • 승인 2019.11.26 1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사진=연합뉴스)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사진=연합뉴스)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이 26일 탈수 증세로 서울아산병원에 입원했다.

롯데에 따르면 신 명예회장은 탈수 증세가 있어 건강 확인 차 이날 오후 아산병원에 입원해 검사를 받고 있다.

이에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은 "주치의에 따르면 혈중 나트륨 수치가 올라갔지만, 적절한 치료를 받으면 곧 회복할 수 있어 며칠간 입원치료 후 퇴원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앞서 신 명예회장은 올해 6월 법원 결정에 따라 거처를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소공동으로 옮겼고, 이후 건강이 갑자기 악화돼 7월 한때 병원에 입원하기도 했다.

당시 신 명예회장은 식사를 제대로 못 해 영양공급을 위한 케모포트(중심정맥관) 시술을 받았으며, 입원 11일 만에 기력 회복 후 퇴원했다.

한편 신 명예회장은 지난 10월31일(음력 10월4일)로 백수(白壽·99세)를 맞았다.

parks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