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청년 예술가들의 놀이터 '관악 아트 위크' 개최
관악구, 청년 예술가들의 놀이터 '관악 아트 위크' 개최
  • 김용만 기자
  • 승인 2019.11.20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악 청년 예술가들의 다양하고 참신한 콘텐츠 선보여

서울 관악구가 봉천동 및 행운동 일대에서 '관악 아트 위크' 축제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서울문화재단에서 진행하는 ‘N개의 서울‘ 공모에 참여·선정된 이번 축제는 관악의 청년예술가 및 문화공간을 발굴∙아카이빙하여 그 문화자원을 활용하고 예술가와 문화공간의 공존을 모색하는 신개념 프로젝트다.

오는 23일부터 12월 1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축제는 워크숍, 공연, 전시, 영화상영회 및 관객과의 대화, 체험행사 등 다양한 볼거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오는 23일에서 24일까지 이틀간은 전야제격으로 음악, 미술, 영화, 연극 4개 분야 연출가들의 워크숍이 진행된다.

‘청년 예술가, 직업으로서의 예술을 묻다’ 라는 주제로 각 분야에서 자기만의 길을 나아가고 있는 예술가들의 이야기를 들어보는 시간을 통해 청년 예술가들의 정체성에 대한 고민을 나누는 자리를 마련했다.

본행사는 오는 27일부터 12월 1일까지 5일 간 청년예술인이 주도하는 다양한 장르의 워크숍, 공연, 전시, 영화상영회, 관객과의 대화, 체험행사가 진행된다.

행사 장소는 살롱드북, 서랍, 하얀정원 등 행운동 및 봉천동 일대에 위치한 9개소의 문화 공간에서 진행되며 새벽고양이, 디지털 플랑크톤, 오색빛담 등 40여명의 관내 예술가들이 참여해 다양한 예술문화 컨텐츠를 선보인다.

문화·예술에 관심이 있는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참여 신청은 구글폼에서 하면 된다.

[신아일보] 서울/김용만 기자

polk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