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국민과 대화] "난 참 많은 사랑 받은 정치인"
[文대통령 국민과 대화] "난 참 많은 사랑 받은 정치인"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9.11.19 2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국민이 묻는다-2019 국민과의 대화' 출연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에서 패널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에서 패널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국민과의 직접 소통에 나섰다. 

문 대통령은 이날 저녁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열린 '국민이 묻는다-2019 국민과의 대화'에 출연했다. 

이날 문 대통령이 스튜디오에 입장할 때 사회자인 배철수씨가 직접 선곡한 비틀스의 2000년 곡 'All you need is love'가 흘러나왔다.

문 대통령이 선곡의 의미를 묻자 배씨는 "사회에서 가장 필요한게 사랑이라 선곡했다"고 답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저는 국민께 참 많은 사랑을 받은 정치인"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국회의원을 여러번 하지도 않았고, 지방자치단체장도 하지 않았는데 대선후보가 됐고, 한번 실패했지만 사랑으로 선택받았다"

또 문 대통령은 "사랑의 토대는 이해"라며 "이해를 위해서는 소통도 필요한데, 그런 뜻의 자리라고 느꼈다"고 했다. 

한편, 이날 '국민과의 대화'는 문 대통령이 '국민 패널'로 참석한 300명과 사전에 정해진 시나리오 없이 문답을 주고받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