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신속하고 체계적인 '도로 제설대책' 운영 추진
부여군, 신속하고 체계적인 '도로 제설대책' 운영 추진
  • 조항목 기자
  • 승인 2019.11.19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t 덤프트럭·2.5t 트럭 확보… 염화칼슘·제설소금·모래주머니 등 배치
제설작업 장면. (사진=부여군)
제설작업 장면. (사진=부여군)

충남 부여군은 오는 2020년 3월15일까지를 겨울철 도로제설 특별대책기간으로 정하고 신속하고 체계적인 도로 제설 체계를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대책은 철저한 사전대비로 강설시 신속하게 초기대응 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춰 안전사고 예방 및 원활한 교통소통 등 군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추진된다.

군은 제설장비로 5t 덤프트럭 7대, 2.5t 트럭 1대를 확보해 사전정비를 완료했고 염화칼슘 180t, 제설소금 500t을 조기 확보했으며 고갯길 등 결빙취약 도로에는 모래주머니 5만개를 이미 배치 완료했다.

또한 제설작업 간 가로수 고사와 차량부식 등 염화칼슘의 피해를 줄이고자 주요 소재지 도로에 친환경 제설제를 대체 사용하며, 마을안길은 마을별 제설단에 트랙터 장착용 제설기를 217대 배치해 겨울철 노면 결빙을 방지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올 겨울 강설에 대비해 빈틈없는 제설대책으로 폭설 시마다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겠다”며 “주민 여러분께서도 이면 도로의 효과적인 제설대책인 ‘내 집, 내 점포 앞 눈 치우기 운동’에 적극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

jjm00124@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