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상록서, 수능후 청소년 선도·보호 민관합동 캠페인
안산상록서, 수능후 청소년 선도·보호 민관합동 캠페인
  • 문인호 기자
  • 승인 2019.11.17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안산상록경찰서)
(사진=안산상록경찰서)

경기 안산상록경찰서는 지난 14일 안산시 상록구 청소년 안전구역 중심(19개소)으로 수능 후 청소년 선도·보호 활동을 위한 합동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캠페인에는 안산상록서(서장 모상묘), 안산시청(시장 윤화섭) , 국회의원 김철민, 안산시의회 의원 (박태순, 현옥순, 주미희, 유재수), 주변 중·고교(부곡고, 안산공고, 광덕중)학교장, 주민자치위원회·통장협의회·바르게살기협의회, 어머니·학부모폴리스, 녹색어머니 △자율방범대·외국인치안봉사단 등 26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합동캠페인을 2개조로 나눠 성포동, 월피동 일대 주변 상가를 돌며 업주 및 종업원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신분증 확인, 청소년출입시간 준수 등 청소년 선도·보호를 위한 준수사항 안내와 함께 서한문을 배부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살맛나는 생생도시 안산에 청소년을 좋은 씨앗으로, 환경을 좋은 땅으로, 청소년이 행복한 안산으로 우리 함께 만들어 나가자”고 밝혔다.

모상묘 서장은 ”경찰과 안산시는 지역주민들과 함께 건강한 청소년 문화, 청소년 비행행위 예방을 위해 공동체 치안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경찰이 곧 시민이고, 시민이 곧 경찰’이라는 인식을 바탕으로 시민과 경찰이 협력관계를 유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안산상록서는 지속적으로 청소년안전구역에 대해 집중순찰로 청소년범죄에 대해 예방활동을 강화할 계획이다.

mih2580@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