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 시장군수협의회 제8차 정기회의 개최
경상북도 시장군수협의회 제8차 정기회의 개최
  • 김병식 기자
  • 승인 2019.11.16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북도와 23개 시군, 지역 현안 해결에 힘모아
경상북도시장군수협의회 제8차 정기회의 개최 모습. (사진=문경시)
경상북도시장군수협의회 제8차 정기회의 개최 모습. (사진=문경시)

 

경상북도시장군수협의회가 지난 14일 경북도청 화백당에서 제8차 정기회의를 개최하고 지방자치 발전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가 참석한 가운데 개최된 이날 회의는 자치분권 확립에 애쓰는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의 주요활동 사항 보고, 지방정부의 시책 추진에 걸림돌이 되고 있는 정책이나 제도의 개선을 요구하는 건의사항 채택, 경상북도와 도내 23개 시군 상호간의 현안 해결을 위한 대화의 시간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경상북도시장군수협의회는 △토지 보상 방법 개선을 통한 예산 집행 실적 제고, △빈집에 대한 빈집세 또는 과태료 부과를 위한 관련법 개정, △공무원 시험 전문성 강화를 위한 제도 개선, △농어촌 주택 개량 사업 제도 개선, △ 자연 재난 피해 국고지원 대상 기준 등 관련 규정 개선 등 5건을 중앙부처 건의사항으로 채택하여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에 검토 요청하기로 했으며, △도 전입시험 시행 관련 제도 개선과 △울릉소방서 신설 및 소방헬기 배치 건의 등 2건을 경상북도 건의사항으로 채택했다.

또한 이철우 도지사와의 형식없는 자유로운 대화의 시간을 통해 시군의 어려움 해결과 경상북도 23개 시군의 공동 발전을 위한 여러 의견을 나누고 함께 협력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아울러 그동안 군(郡) 지역에서 지속적으로 요구한 ‘보건소 2개 과(課) 이상 설치 허용’ 건의에 대해 경상북도에서 허용 방침을 밝힘으로써, 1개 과 단위로 운영되어 치매안심센터 등 늘어나는 보건업무 처리와 근무 인력 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군(郡) 지역 보건소 운영에 숨통이 트일 전망이다.

한편, 이날 회의를 끝으로 경상북도시장군수협의회는 2019년도 정기회의를 모두 마치고 내년 1월 울진군에서 민선7기 제9차 정기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경상북도시장군수협의회 정기회의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문경시)
경상북도시장군수협의회 정기회의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문경시)

 

[신아일보] 문경/김병식 기자병식 기자

bs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