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원, ’2019 브이라이브 어워즈’ 출연 취소 눈길
엑스원, ’2019 브이라이브 어워즈’ 출연 취소 눈길
  • 권나연 기자
  • 승인 2019.11.15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엑스원 단체사진.(사진=연합뉴스)
그룹 엑스원(X1).(사진=연합뉴스)

엠넷이 그룹 엑스원(X1)의 ‘2019 브이라이브 어워즈’ 출연 취소 소식을 전했다.

엠넷은 입장문을 통해 "최근 여론을 감안해 신중하게 검토한 결과 엑스원은 16일 열리는 2019 브이라이브 어워즈 '브이(V) 하트비트'에 출연하지 않기로 했다"고 15일 밝혔다.

엑스원(X1)은 레드카펫 포토타임 없이 본 공연 무대에 오를 예정이었다. 하지만 프로그램 조작으로 인해 악화된 여론을 우려, 행사 자체 불참을 결정한 것으로 보인다.

엠넷 "(앞으로의 활동 계획에 대해) 현재까지 계획된 추가 활동 일정이 없다"며 "당사의 프로그램으로 물의를 일으킨 데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는 입장을 덧붙였다.

한편, ‘프로듀스X101’은 방송이 끝난 후 최종 멤버를 선발하는 과정에서 득표수가 조작됐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에 대해 제작진은 모든 의혹을 전면 부인했지만, 서울경찰청 사이버안전과는 조작 의혹과 관련해 지난달 30일 안준영 피디 등 일부 제작진에 대해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지난 14일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안전과는 사기 등의 혐의로 구속된 안준영 PD와 김모 총괄프로듀서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안 PD는 호송차에 오르기 직전 "투표 조작 혐의를 인정하냐"는 취재진 질문에 "죄송하다"는 답변만 한 것으로 전한다.

kny062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