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피드메이트, 의정부서 장애인 車 무상점검 실시
스피드메이트, 의정부서 장애인 車 무상점검 실시
  • 이성은 기자
  • 승인 2019.11.11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량 정비 어려움 겪는 이웃 위해 무상점검 서비스 펼쳐
정비 전문가 7명 재능기부로 참여…소정의 사은품 증정도
지난 10일 의정부 신시가지점에서 장애인 차량 36대를 대상으로 무상점검 행사를 가진 SK네트웍스의 자동차 종합관리 브랜드 스피드메이트. (사진=SK네트웍스)
지난 10일 의정부 신시가지점에서 장애인 차량 36대를 대상으로 무상점검 행사를 가진 SK네트웍스의 자동차 종합관리 브랜드 스피드메이트. (사진=SK네트웍스)

SK네트웍스의 자동차 종합관리 브랜드 스피드메이트가 시간·경제적 상황으로 차량 정비에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을 위해 무상점검 서비스를 펼치며 사회적 가치를 확산시키는 데 앞장서고 있다.

스피드메이트는 10일 의정부 신시가지점에서 이 지역 장애인 차량 36대를 대상으로 무상점검 행사를 가졌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스피드메이트 정비 전문가 7명이 재능기부로 참여했으며, 사전 예약자의 차량 점검과 와이퍼 등 소모품 무상 교환, 50% 내외의 유상 정비 할인 서비스를 진행했다. 또 방문객들에게 차량용 목베개, 경광봉 등 소정의 사은품을 증정했다.

장애인 차량 점검 행사는 스피드메이트 구성원의 제안으로 지난해 처음 시작됐으며, 지난해에만 두 차례 실시됐다. 올해는 서울과 광주, 청주, 의정부 등 4개 지역을 돌며 150여 대의 장애인 차량 무상 점검을 실시했으며, 내년에도 계속 이어갈 계획이다.

앞서 스피드메이트는 지난 10월 서울특별시 사회복지협의회와 서울 소재 복지기관 차량의 무상점검, 수리비용 할인을 지원하는 ‘착한 정비 나눔’ 협약을 맺었다.

협약에 따라 스피드메이트는 협의회에서 선정한 500대 차량을 6개월에 한 번씩 무상점검을 하고, 엔진오일, 배터리, 타이어 등 8개 상품의 할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스피드메이트는 서울지역 우선 시행 후 다른 지역으로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할 계획이다.

스피드메이트 관계자는 “사회 소외계층에 차량 관리·정비 분야의 재능을 기부하고, 지역사회와 함께 상생하며 행복을 키우는 게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정비 브랜드 구성원으로서의 사명”이라며 “환자 건강을 전담 관리하는 주치의처럼 전국 스피드메이트 매장이 지역주민들 자동차의 생애주기를 책임지는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