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국내 협력사와 성공적인 신차 출시 결의
한국지엠, 국내 협력사와 성공적인 신차 출시 결의
  • 박주용 기자
  • 승인 2019.10.27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지엠)
(사진=한국지엠)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는 지난 25일 부평 본사에서 국내 부품 협력사와 함께 ‘2019 협력사 초청 경영현황 설명회’를 개최하고, 내년에 출시되는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Chevrolet Trailblazer) 및 뷰익 앙코르(Buick Encore, 수출명)의 우수한 품질 확보 및 성공적 출시를 위한 결의를 다졌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설명회에는 조니 살다나 GM 해외사업부문 구매 부사장을 비롯,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 로베르토 렘펠 지엠테크니컬센터코리아 사장 및 뭄샤드 아매드 한국지엠 구매 부사장 등 한국지엠 임직원과 문승 한국지엠 협신회 회장을 포함한 협신회 임원진, 부품 협력사 대표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한국지엠은 이날 설명회에서 혁신 및 신차 프로젝트 이행 측면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은 5개 부품사에 대한 시상식을 가진 한편, GM의 우수 품질 협력사로 선정된 업체들을 축하했다.

카젬 사장은 “지금은 내년에 출시될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및 뷰익 앙코르의 성공적인 출시를 위해 모든 역량을 쏟아부어야 할 때이며, 그 어느 때보다 긴밀한 상호 협조가 필요한 때"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인천/박주용 기자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