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부지방산림청, ASF 방제 위한 열화상 드론 지원
북부지방산림청, ASF 방제 위한 열화상 드론 지원
  • 김정호 기자
  • 승인 2019.10.20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무장지대 접경지역서 열화상 드론 활용한 멧돼지 포획 작전
(사진=북부지방산림청)
(사진=북부지방산림청)

북부지방산림청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17일부터 고해상도 열화상카메라가 장착된 드론을 비무장지대 접경지역에 스마트산림 현장책임관 3명과 드론 3대를 현장지원해 야생멧돼지 포획작전에 투입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스마트산림 현장책임관은 산림청 소속기관별 산림재해 및 각종 산림사업에 드론 등 각종 스마트기술을 활용해 신속히 대응하는 공무원이다.

지원된 드론은 산불 및 병해충예찰 등에 활용돼 즉각적인 산림재해에 대응해왔으며, 이번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 방지를 위해 산림청 스마트산림재해대응단 및 산림과학원과 합동으로 접경지역인 철원, 화천, 파주, 연천, 양구, 인제에 고해상도 열화상카메라 드론으로 야생멧돼지를 정밀탐색을 지원 있다.

이종건 북부지방산림청장은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을 위해 관계기관과 공조체계를 구축하고 주기적으로 예찰활동을 하는 등 적극 동참 하겠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원주/김정호 기자

jh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