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강서구, 장애인 소통과 화합의 한마당' 개최
서울 강서구, 장애인 소통과 화합의 한마당' 개최
  • 김용만 기자
  • 승인 2019.10.19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2일 ‘제17회 장애인어울림한마당’ 열어
지난해 열린 장애인어울림한마음 대축제에서  참여자들이 박터트리기 경기를 즐기고 있다.(사진=서울 강서구)
지난해 열린 장애인어울림한마음 대축제에서 참여자들이 박터트리기 경기를 즐기고 있다.(사진=서울 강서구)

서울 강서구는 오는 22일 오전 10시 30분 가양레포츠센터에서 ‘장애인어울림한마당 대축제’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2003년 시작해 올해로 17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축제는 지역 내 장애인과 장애인가족을 비롯한 지역주민 1500여명이 참여하며, 다양한 체육활동을 통해 소통과 힐링의 시간을 갖는다.

또, 지역 내 12개 장애인단체 및 60여개 시설 및 기관 종사자도 함께해 행사의 의미를 더한다.

행사 시작 전 지역 내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에서 동아리로 활동 중인 ‘다사랑 사물놀이패’의 사물놀이 공연으로 축제의 흥을 한껏 돋을 예정이다.

이어서 진행되는 단체경기는 장애인 및 장애인 가족이 서로 힘을 모아 함께 하며, 쉽게 즐길 수 있는 게임으로 구성했다.

큰공굴리기, 박터트리기, 릴레이 달리기, 줄다리기 등 5개 종목을 지역별 4개팀(사랑, 소망, 희망, 자립)으로 나눠 진행한다.

단체 경기가 끝나면 서울시장애인부모연대 강서지회에서 행사를 축하하기 위해 손수 준비한 댄스를 무대에서 선보인다.

끝으로 축제 참여자들의 숨은 끼와 재능을 맘껏 펼치는 장기자랑을 통해 화합의 시간을 갖고 이날 행사를 모두 마무리 한다.

[신아일보] 서울/김용만 기자

polk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