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오늘 오후 4시 법무부 차관·검찰국장 면담… 檢개혁 메시지 주목
文대통령, 오늘 오후 4시 법무부 차관·검찰국장 면담… 檢개혁 메시지 주목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9.10.16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국 사퇴 후 첫 법무부 관계자 면담
(사진=신아일보DB)
(사진=신아일보DB)

 

문재인 대통령이 16일 오후 4시 청와대에서 법무부 김오수 차관과 이성윤 검찰국장을 면담한다.

청와대는 이날 기자들에게 보낸 공지 메시지를 통해 이 같이 밝혔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지난 14일 사퇴한 이후 처음으로 법무부 관계자를 만나는 셈이다. 

이번 면담에서 문 대통령이 검찰을 향해 어떤 메시지를 내놓을지 주목된다.

이와 관련,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현재 법무부 장관이 공석이고 검찰 개혁은 진행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두 분이 업무보고하는 형식이 아닌, 문 대통령께서 부르신 거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김 차관과 이 국장을 호출한 셈이다. 

이 관계자는 '법무부 장관의 인선이 길어질 것을 염두에 둔 면담인가'라는 질문에는 "전혀 그렇지 않다"고 선을 그었다.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